QT

QT

1/19(금) 인자는 안식일의 주인이니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인터내셔널갈보리교회 작성일18-01-09 22:22 조회340회 댓글2건

본문

a0d82e57b849a65418a5b8ee17688ef8_1515504153_1966.png
a0d82e57b849a65418a5b8ee17688ef8_1515504155_885.png

댓글목록

sharon님의 댓글

sharon 작성일

묵상,  안식일의 주인, 눅 6:5

또 이르시되 인자는 안식일의 주인이니라 하시니라

OBSERVATION

Summary
안식일에  밀 이삭을 자른 사건으로 인하여  바리새인들이 불평하자 예수님께서는 당신이 안식일의 주인이라고 말씀하신다

Who is God
• 예수님은 안식일에 제자들이 밀 이삭을 잘라 손으로 비비어 먹는 것을 허용하셨다.
• 예수님은 안식일의 주인이시다

APPLICATION
예수님께서 안식일의 주인이라는 의미는 예수님께서 안식일을 창조하셨기에 예수님 안에서 모든 안식을 누릴 수 있음을 의미한다,  오직 예수님께 우리의 수고하고 무거운 짐을 맡기고 예수님의 멍에를 메고 예수님께 배우며 주님과 동행하면  참된 안식이 있다.  주님의 법중 중요한 법이 안식일에 쉬라는 법이다,  지금 감기로 몸이 힘들다, 기침이 잦고 머리도 꽤나 아프다,  몸이 힘드니 마음도 힘든 것만 같다, 인간의 영혼육은 서로 영향을 주고 받기 때문에 육체의 연약함은 혼이나 영에도 영향을 준다, 이럴 때는 어떻게 해야 안식을 누릴까? 아마도 몸을 쉬어야 할 것 같다,  참된 안식은 예수님의 멍에를 메고 예수님께 배워야 한다고 했는데 성경은 일주일에 하루는  쉬어야 한다고 가르친다, 쉬는 것도 주님의 법에 대한 순종임을 깨닫자,  또한 주님이 안식의 주인이시니  몸의 연약함을 초월한 초자연적인 안식을 주시기를 기도한다,

Sin to avoid,  주님의 법대로 살아가지 않음을 회개한다
Promise to hold 주님의 멍에를 메고 주님께 배우고 순종하면 참된 쉼을 누린다
Action to take place 안식일의 법을 순종하자

하나님 아버지,  저의 육체와 영혼에 참된 안식을 주옵소서, 연약한 육체를 속히 회복시켜주시옵소서,  지금 감기로 고생하는 모든 분들에게 영육간의 회복을 주시고 주님의 안식을 주옵소서

Kate님의 댓글

Kate 작성일

S - Then Jesus said to them, "The Son of Man is Lord of the Sabbath.” Luke 6:5
O - Who is God?
God is merciful and compassionate.
Jesus is the Son of God and the Lord of the Sabbath.

A-  The Pharisees accused Jesus of violation of the Sabbath because his disciple picked some heads of grain and rub them in their hands out of hunger on the Sabbath day. However, Jesus declared he was the one who made the law. And Jesus also said, "The Sabbath was made for man, not man for the Sabbath.” (Mark 2: 27 ) In other words, he is saying, the Law is not made for its own sake but is given for man.  The Sabbath day was essentially instituted to give man rest from his labors. So it was not supposed to be a burden, but a blessing and a merciful gift from God. However, the Pharisees at the time of Jesus had made a burden even out of the Sabbath. Initially, their motivation might have been good, but the result was devastating. It was because they lost the substance of the Law but kept only the religious format. The Pharisees were very religious people but ironically, in reality, their religious zeal kept them away from God.  It’s just a tragedy. I am fearful of being like them. Whatever I do, I don’t want to be driven by the religious zeal, but His love and compassion which are the nature of Jesus.  I need to be Christ-centered for everything and under every circumstance.

P - Father, help me to be filled with your love and compassion at all times. Never let me be stuck in the empty religion without You, Lord. Jesus, I confess that you are the substance of my being and a reason to live.  I love you, Jesus!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